サイトマップ本館について諮問委員会お問い合わせ資料提供著作権について当サイトの内容を引用するホームページへ        

書目仏学著者データベース当サイト内
検索システム全文コレクションデジタル仏経言語レッスンリンク
 


加えサービス
書誌管理
書き出し
중국 유식학에서의 진리와 언어의 관계에 대한 고찰=The relation between truth and word in the Chinese Yogācāra School
著者 백진순 (著)=Baek, Jin-soon (au.)
掲載誌 불교학연구=Korea Journal of Buddhist Studies
巻号v.28
出版年月日2011.04
ページ119 - 155
出版者불교학연구회=佛教學研究會
出版サイト http://www.kabs.re.kr/
出版地Daegu, South Korea [大邱, 韓國]
資料の種類期刊論文=Journal Article
言語韓文=Korean
注記
キーワード승의제의 5상=勝義諦五相=the five characters of the Ultimate Truth; 진리=諦=truth; 언어=word; 사중이제=四重二諦; 이언진여=離言眞如=thusness beyond description
抄録이 글은『 해심밀경』에서 설한 ‘승의제의 5상(五相)’을 중심으로 궁극적 진리와 언어의 관계를 살펴본 것이다. 유식학자들에게 진리의 문제를 다룬다는 것은 필연적으로 언어의 본성과 한계, 그리고 그 언어에 의거해 작동하는 사유의 한계를 다루는 것과 같다. 따라서 승의제의 5상에 대한 논의도 불가언설의 진리를 언어로 규정한 것이라기보다는 거기로 향하는 진정한 요가의 길을 보여주는 데 초점이 있다. 먼저, 법상학자들은 궁극적 진리는 말해질 수는 없지만 알려질 수 있는 실재라고 철저하게 이해함으로써 단지 다양한 층위의 존재와 진리를 정비한다거나 또는 언어와 사유의 근본적 결핍을 거듭 강조하는 것 이상으로 ‘참으로 있는 그대로의 세계’에 극진하게 다가가려 한다. 따라서 5상에 대한 설법에서는 맨 먼저 진리를 추구하는 자들이 진리에 관한 모든 교설들의 종교적·철학적 기초로서 받아들 여할 전제, 즉 ‘언어를 떠난 진여[離言眞如]는 성자에게 알려진 것’임 을 명확히 한다. 또한 이와 같은 5상에 대한 명상은 진리를 추구하는 자들이 상호 간의 격렬한 쟁론, 끝없는 회의와 의구심, 그리고 정신 적 자만으로부터 자기 자신을 점차로 해방시켜 가는 과정이기도 하다. 따라서 그들이 필연적으로 마주치게 될 장애에서 벗어나서 다시 그 이언진여의 세계로 나아가기 위해 관해야 할 상들로서 ‘사유의 영역을 넘어선 모습, 제법과의 동일성·차이성을 넘어선 모습, 그리고 모든 법에 편재해 있는 한 맛의 모습’ 등을 설한다.

The purpose of this treatise is to examine the relation between truth and word in Chinese yogācāra buddhism. In the mind-only school, the problem of truth necessarily connotes the limitation of the word and thinking, the function of which is based on the word. Therefore, discussions of the five characters(五相) of the Ultimate Truth(勝義諦) in Saṃdhinirmocana-sūtra (解深密經) are focused not on the explanation of the nature of the truth beyond description, but on showing yogi the true way of yoga to it. At first, by thoroughly understanding the ultimate truth to be known in spite of its being indescribable, Fa-hsiang(法相) scholars try to approach the thusness(眞如) of what is, more than they can arrange the various beings and truths, or repeat the fundamental lack of the word and thinking. Accordingly, in the argument of the five characters, they clearly designate the religious and philosophical basis of all theories about truth, that is, the thusness beyond description (離言眞如) is known to saints . In the next place, the meditation of the five characters is for yogi to free himself from violent fights, endless doubts and spiritual conceits. Therefore, to make yogi get out of those obstructions which they inevitably confront and to approach the thusness beyond description, the scripture teaches meditation on the tree characters: the character of being beyond thinking, that of not being able to speak the sameness and difference between the ultimate truth and all dharmas, and that of a good flavor(一味) which is omnipresent in all dharmas.
目次I. 서론 122
II. 진리와 존재의 다양한 층위들 126
1. 진리[諦]의 의미 126
2. 법상종의 사종이제(四重二諦) 130
III. 승의제(勝義諦)의 다섯 가지 모습[五相] 133
1. 5상의 종교적·철학적 기초 133
1) 말을 떠난 모습[離言相] 134
2) 둘 없는 모습[無二相] 137
2. 난관에서 벗어나 진리로 나아가는 길 141
1) 사유의 영역을 넘어선 모습[超過尋思所行相] 141
2) 제법과의 동일성·차이성을 넘어선 모습[超過諸法一異性相] 145
3) 모든 것에 편재하는 한 맛의 모습[遍一切一味相] 147
IV. 결론 150
ISSN15980642 (P)
ヒット数124
作成日2021.05.19
更新日期2021.05.19



Chrome, Firefox, Safari(Mac)での検索をお勧めします。IEではこの検索システムを表示できません。

注意:

この先は にアクセスすることになります。このデータベースが提供する全文が有料の場合は、表示することができませんのでご了承ください。

修正のご指摘

下のフォームで修正していただきます。正しい情報を入れた後、下の送信ボタンを押してください。
(管理人がご意見にすぐ対応させていただきます。)

シリアル番号
615316

検索履歴
フィールドコードに関するご説明
検索条件ブラウズ